aykromos

내가 사용하는 디카

일반 사용자로서 멋 모르고 디카를 구매했다가 돈만 버린 1인으로서 디카, 특히 DSLR은 일반 사용자가 첫 카메라로 구매할 제품이 아님을 깨달았습니다. 폰 카메라를 사용하거나 차라리 폰 2개를 구매하는 게 낫습니다. 그러다가 오즈모 포켓 1을 중고로 구매한 후, 아이폰보다 사용하기 편한 카메라를 처음 만났습니다. 물론 깜박 있고 두고 나가는 실수를 범하지만, 그럴

화웨이 도시락 포켓 WiFi 대안, 자석형(마그네틱) 직각 OTG [2022]

흠, 도둑질도 하면 는다고 하더니, 도무지 늘 것 같지 않던 영상 제작 속도가 한 단계 업글되는 것 같습니다. 대략 이 저품질이라면 3, 4편은 가능… 일단 양이 중요하니 브이로그 형식으로 위를 늘린 후, 품질을 다듬으면 되겠네요. ​ 오늘도 역시 알리에서 주운 액세서리인데, 아이패드를 컴처럼 사용하는 분에게 적합한 자석형 직각 OTG 꼭지,

씨엠립만 보고 캄보디아를 떠난다?

카테고리를 새로 설정함. 프놈펜이 언급된 글이 80여 건 되더군요. 일일이 고칠 수도 없어, 두어 편만 올리고 앞으로 카테고리를 잡겠습니다. 프놈펜 글을 보시려면 검색창에 프놈펜을 입력하고 결과물을 보시면 되겠습니다. ​ 프놈펜 일기의 연장 선상입니다. ​ 아이폰 11미니 중고를 하나 구매하려다가 1주일 여행이 되었습니다. 놀랐습니다. 사실 깜뽓과 꼬롱은 11월과 1월에 다녀왔는데… 꼬롱은

캄보디아 생활 먹거리(5) – 과일의 여왕 망고스틴

얼마 전에 처음 먹어본 과일이다. 늘상 보기는 하였으나, 그닥 먹음직스럽지는 않았고, 과일도 이것저것 먹어보기는 했으나 두리안은 취향 적응이 안 되다가 망고스틴을 먹어보고 깜짝 놀랍습니다. 동남아에 오시면 꼭 시식하세요. 중독될 겁니다. 내가 무식한 건지 이 과일을 몰랐다니. 아, 이 영상은 하이텍으로 치면 쌍팔년도에 가까운 최소 4, 5년 전 출시된 DJI 오스모

알리 구매 액세서리 3점 도착, 2개 잘 건졌다

이제 케이블도 USB 4로 바꿔야 하는 시대가 온 것 같습니다. 알리 익스프레스에서 물품 3개 더 도착했는데 좋은 액세서리 건져서 어제 영상에 이어 다시 브이로그 형태로 올립니다. ….. 본격적인 습작의 개념을 도입해 브이로그 형식으로 만들어 가기로 하였는데 어제 올린 영상의 연속 선상에 있다. 아무리 취미 생활이라지만, 여러모로 발전 속도가 느렸는데, 잘

아이패드 케이블, 어댑터, 기타 잡 액세서리

오늘 글을 작성하기에 앞서 고지할 것이 하나 있다. 당분간은 브이로그 형태로 영상을 올릴 계획이다. 간략히 말해 자세한 How To 영상이라기보다는 내가 아이패드를 데탑으로 어떻게 사용하는지, 글감(영상감)이 될 만하다고 생각하는 내용을 그때 그때 간략히 소개하는 형태가 될 것 같다. 동영상 제작은 필자에게는 매우 힘든 작업이어서, 시간적으로나 체질에나 잘 안 맞는 것

올드테크? (1) – 여전히 유용한 아이폰에서 SSD로 직접 파일 저장하기 (폰 배터리만 있어도 됨)

어제 포스팅에 달았던 영상인데 새 글로 이동한다. 대신 다른 유튜버의 좋은 영상이 있어서 어제 이 영상이 있던 부분에 필자의 영상 대신 해외 유튜버의 영상을 달았다. 생산성 전문 유튜버인 모양인데 첨 보는 친구다. 멀티 태스킹이 얼마나 안 좋은 버릇인지 설명하는데 너무나도 필자의 생각과 똑같다. 이른바 올드테크에 속하는데… 앞으로 이 부분을 본

아이패드 OS 16, 스테이지 매니저(외부 모니터 연결) 첫인상

이번 애플 이벤트에서 거론된 아이패드 익스터널 모니터 서포트와 멀티태스킹 기능 도입에 대해 간단히 짚고 넘어가자. 쭉 갈긴다. 비문, 오타 용서하시라. M2 칩도 나왔다고 하지만, M1 효율 개선 수준이므로 별반 관심도 없거니와 매년 당연히 있을 일이고, 가격만 2백달러 올려놓은 상황이다. 이전의 못된 짓만 그대로 답습하고 있는 상황이니, 기실 동영상 제작자나 엔지니어가

왕도 없는 데스크 세팅(2): 벽 색깔 바꾸기

데스크 세팅은 정말이지 험난한 작업이다. 얼마나 험난한지 보여주는 한 유튜버의 동영상을 소개한다. 데스크 세팅에 나선 분이라면 미리 보아두면 정말 좋은 영상이다. 필자는 이 유튜버 영상을 많이 봤으나, 이 영상은 최근에 본 편이다. 필자의 데스크 세팅 여정으로 돌아가자면… 일단 데스크 세팅이 완성될 때까지는 어떤 생쑈가 필요한지를 간헐적으로 소개하면서 그 험난한 과정을

아이폰 파일, SSD로 직접 가져가기 : 2022년 애플 USB3 카메라 어댑터 재조명

이전 포스팅에서 언급했듯이 1주간의 캄보디아 여행을 다녀왔다. 기실 이미 한 차례 다녀온 곳이기는 하나… 우연찮게 급작스레 길을 나서게 되었다. 아무튼 여행기는 차차 올리고… 급박하게 떠나다보니 못 챙겨 가서 고생한 물건이 하나 있는데, 바로 외장 SSD였다. 필자는 익스트림 SSD 1GBps 제품을 사용 중인데…워낙 기대 이상의 코스가 된 이번 여정에서 열심히 사진과

내가 사용하는 디카

일반 사용자로서 멋 모르고 디카를 구매했다가 돈만 버린 1인으로서 디카, 특히 DSLR은 일반 사용자가 첫 카메라로 구매할 제품이 아님을 깨달았습니다. 폰 카메라를 사용하거나 차라리 폰 2개를 구매하는 게 낫습니다. 그러다가

씨엠립만 보고 캄보디아를 떠난다?

카테고리를 새로 설정함. 프놈펜이 언급된 글이 80여 건 되더군요. 일일이 고칠 수도 없어, 두어 편만 올리고 앞으로 카테고리를 잡겠습니다. 프놈펜 글을 보시려면 검색창에 프놈펜을 입력하고 결과물을 보시면 되겠습니다. ​ 프놈펜

캄보디아 생활 먹거리(5) – 과일의 여왕 망고스틴

얼마 전에 처음 먹어본 과일이다. 늘상 보기는 하였으나, 그닥 먹음직스럽지는 않았고, 과일도 이것저것 먹어보기는 했으나 두리안은 취향 적응이 안 되다가 망고스틴을 먹어보고 깜짝 놀랍습니다. 동남아에 오시면 꼭 시식하세요. 중독될 겁니다.

알리 구매 액세서리 3점 도착, 2개 잘 건졌다

이제 케이블도 USB 4로 바꿔야 하는 시대가 온 것 같습니다. 알리 익스프레스에서 물품 3개 더 도착했는데 좋은 액세서리 건져서 어제 영상에 이어 다시 브이로그 형태로 올립니다. ….. 본격적인 습작의 개념을

아이패드 케이블, 어댑터, 기타 잡 액세서리

오늘 글을 작성하기에 앞서 고지할 것이 하나 있다. 당분간은 브이로그 형태로 영상을 올릴 계획이다. 간략히 말해 자세한 How To 영상이라기보다는 내가 아이패드를 데탑으로 어떻게 사용하는지, 글감(영상감)이 될 만하다고 생각하는 내용을

왕도 없는 데스크 세팅(2): 벽 색깔 바꾸기

데스크 세팅은 정말이지 험난한 작업이다. 얼마나 험난한지 보여주는 한 유튜버의 동영상을 소개한다. 데스크 세팅에 나선 분이라면 미리 보아두면 정말 좋은 영상이다. 필자는 이 유튜버 영상을 많이 봤으나, 이 영상은 최근에